이게 벌써 10년도 더 된 곡이라는게 참…

 

이 땐 그 특유의 몽환적인 느낌이 참 좋았죠.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