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 전에 큰맘 먹고 서피스 프로 3를 질렀는데 이상한게 전원을 켜고 데스크탑 모드에서 이것저것 하고 있으면 서피스 특유의 “시이익~~~”하는 소리와 함께 발열이 심해지더군요. 배터리가 광속으로 닳는 건 기본이구요.

분명 노트북용 하스웰인데… 이전에 쓰던 LG 그램 이전 세대 노트북도 이정도는 아니었는데 싶더군요. 광고에서 말하는 9시간 사용은 저도 거짓말이 아닌 걸 알고 있는데…

 

작업관리자에서 점유율을 가장 많이 먹는 걸 찾아보니 Rundll32.dll에 물려있는 한 모듈이 문제였습니다.

모듈의 이름은 aeinv.dll이고 거기에 딸려 있는 이름은 UpdateSoftwareInventory였습니다. 구글에서 좀 찾아보니 Application Experience 서비스라고 하네요. 아마 MS에서 권장하는 “사용자 설치 경험을 MS에 보내 프로그램을 개선할 수 있도록 도와주세요”와 같은 류의 서비스인가 봅니다.

윈도우+Q로 “서비스”에 들어간 다음 Application Experience의 속성에서 서비스를 “사용안함”으로 바꿔주고 중지시켰습니다. 그러고는 작업관리자에서 aeinv.dll이 물고 있는 Rundll32.dll을 종료했더니 거짓말같이 서피스가 조용해지네요. 하아… =ㅅ=

 

아, 그리고 서피스를 사용하고 계신 분이라면 [여기]로 가셔서 SSD 펌웨어 업데이트를 받으시기 바랍니다. 서피스 프로 3에 들어간 저장 장치가 삼성 840 EVO의 OEM이라 840 EVO 특유의 속도 저하 문제가 있습니다. 쩝…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